HOME  |  즐겨찾기
| | 아기이름짓기| 정통이름풀이| 아기사진| 태아보험| 산부인과| 임신출산정보
2018년 2017년 2016년
쑥쑥이 ♥♥♥♥♥
튼튼이 ♥♥♥♥♥
희망이 ♥♥♥♥♥
복덩이 ♥♥♥♥♥
달콩이 ♥♥♥♥♥
천송이 ♥♥♥♥♥
사랑이 ♥♥♥♥♥
빙그레 ♥♥♥♥♥
금동이 ♥♥♥♥♥
총명이 ♥♥♥♥♥



Mommy News
출산 후 생긴 탈모, 치료할 수 있을까?
‘탈모’는 남성만의 질환일까? 과거 탈모는 중년남성에게만 나타난다는 편견이 있었지만 여성에게도 얼마든지 탈모가 생길 수 있다. 그중에서도 산후탈모가 대표적이다.

‘산후탈모’란 출산 후 산모에게 나타난 탈모가 오래가는 증상을 일컫는다. 출산 후 일시적으로 탈모량이 늘어나는 것은 자연스러운 현상이며 건강에 문제가 없다면 대개 특별한 치료가 없어도 수개월 후 자연스레 회복되곤 한다.

하지만 산후조리가 부족했거나 자궁이나 갑상선 기능에 문제가 있었다면 출산 후 생긴 탈모가 만성으로 이어질 수 있다. 만약 출산 후 탈모량이 늘어난 지 2~3개월가량이 지났는데도 탈모량이 줄지 않는다면 탈모치료를 서둘러야 한다.

산모에게 임신 전 탈모가 있었다면 회복력이 좋은 출산 후가 치료 적기가 될 수 있으니 산후탈모가 의심된다면 지체하지 말고 자세한 진단부터 받는 것이 좋다.

한방에서는 호르몬 불균형으로 여성탈모가 나타난다고 본다. 따라서 산모는 임신과 출산으로 인해 호르몬 변화 폭이 크기 때문에 산후탈모 역시 호르몬 불균형을 주원인으로 볼 수 있다.

여성탈모는 소화기와 자궁 건강이 큰 영향을 미치며 이 때문에 출산 후 탈모가 나타난 여성은 평소에도 아랫배가 차고 소화기나 자궁, 갑상선 질환이 있던 경우가 대부분이다.

이에 산후탈모는 자궁건강을 회복하는 것에 중점을 둔다. 중심체온 저하로 인해 속이 차 장부기능을 저하했기 때문에 치료를 통해 중심체온을 정상화하고, 하복부 순환을 회복하면 탈모증상 완화 및 개선을 기대할 수 있다는 특징을 지닌다.

한의원에서는 산모의 체질과 건강상태 등 다양한 특성을 고려한 한약 처방을 통해 산후탈모 치료를 돕는다. 세밀한 진단을 통해 개인에게 적합한 한약을 처방했기에 비교적 부작용 우려가 적고 모유 수유에도 지장을 주지 않는다는 것이 특징이다.

산후는 회복력이 우수해 치료 적기를 놓치지 않는다면 치료를 통해 이전보다 몸과 모발이 더욱 건강해질 수 있다. 만약 임신 전 탈모가 있었다면 그렇지 않은 경우보다 출산 후 탈모가 심할 수 있기 때문에 임신 기간뿐만 아니라 출산 후 몸조리에 특히 유념해야 한다. 수유와 육아 등으로 수면시간이 부족해지면 탈모가 더욱 가속할 수 있기 때문이다.

출산 후에는 호르몬 변화, 스트레스, 양육에 대한 부담감 등으로 산후 우울증이 찾아올 수 있다. 특히나 산후탈모까지 온다면 우울감이나 스트레스가 더욱 심해질 수 있는데 이는 탈모를 더욱 악화하는 요인이기 때문에 가급적 스트레스를 줄이는 것이 현명하다. 매사에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가벼운 운동과 외출을 통해 기분전환을 하는 것도 방법이 될 수 있다.
ㆍ출처 : 뉴스포인트 이호준 기자
목록